기사 (전체 12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모닝편지] 왠지 끌리는 사람
말이 많지도 않은데도 왠지 끌리는 사람이 있다. 그 사람은 사람들 앞에 잘 나서지도 않고 튀지도 않는데도 주위의 많은 사람들이 그 사람을 인정하고 그 사람의 말 한마디를 신중하게 생각한다.무엇보다 그는 거의 말이 없다.주위 사람들이 상대방을 비난해도
이진우 발행인   2020-08-19
[모닝편지] 꿈과 망상
계획만 하고 앉아 있으면망상이 되지만계획을 하고 실천으로 옮긴다면그것은 꿈이 되는 것이다.실천하는 계획으로 꿈을 이루라
이진우 발행인   2020-07-27
[모닝편지] 낮엔 해처럼, 밤엔 달처럼
어느 20대 초반의 청년은 말끝마다 욕을 해대어'욕쟁이 청년'이라는 별명을 갖게 되었다. 그는 세상을 모두 비뚤게만 바라보고 살았다.어느 날 그 청년은 갑자기이 세상에서 가장 감동적인 언어로다음과 같은 곡을 작사, 작곡했다.'낮엔 해처럼, 밤엔 달처럼
이진우 발행인   2020-07-19
[모닝편지] 믿어주는 단 한사람이 있을 때
하와이 군도 북서쪽 끝 작은 섬둘레 50km,인구는 3만 명에 불과한 카우아이 섬한 때 이 섬은 어려움과 좌절로 가득 차 있었습니다.에미 워너 교수는 이 섬에서 가장 불행하고가난한 환경에 있는 833의 아이들을 10년 이상 추적 조사했습니다.결과는 놀
이진우 발행인   2020-02-20
[모닝편지] 너무 많은 것을 하지 말라하네
너무 잘하려 하지 말라 하네이미 살고 있음이 이긴 것이므로 너무 슬퍼하지 말라 하네삶은 슬픔도 아름다운 기억으로 돌려주므로너무 고집부리지 말라 하네사람의 마음과 생각은 늘 변하는 것이므로너무 욕심 부리지 말라 하네사람이 사는데 그다지 많은 것이 필요치
이진우 발행인   2020-01-26
[모닝편지] 실패를 받아들이는 지혜
실패를 받아들일 수 없다면그 어떤 성공도 이를 수 없다
이진우 발행인   2019-12-19
[모닝편지] 마중몰
펌프에서물이 나오지 아니할때물을 끌어올리기 위하여위에서 붓는 물을마중물이라 한다.
이진우 발행인   2019-12-03
[모닝편지] 후회하지 않으려면 지금 하십시오
할 일이 생각나거든 지금 하십시오.오늘은 맑지만 내일은 구름이 보일지도 모릅니다.친절한 말 한마디가 생각나거든 지금 말하십시오.사랑하는 사람이 언제까지 곁에 있지는 않습니다.사랑의 말이 있다면 지금 하십시오.사랑하는 사람이 당신 곁을 떠날 수 있습니다
이진우 발행인   2019-11-23
[모닝편지] 오늘 당신이 심는것은 무엇인가?
어느 마을의 한 농부는내일은 내일의 태양이 떠오르니오늘 하루만 편안하면 된다는 생각으로큰 감자는 먹고 작은 감자를 씨감자로 썼습니다. 한동안 그런 식으로 농사를 지었습니다.하지만 얼마 지나지 않아, 더 위대한 자연의 법칙을 깨닫게 되었습니다. 작은 감
이진우 발행인   2019-11-10
[모닝편지] 모르면 바보가 될 수도...
대서양을 횡단하는 배에 한 승객이 탑승했습니다.그런데 배를 처음 타 본 그였기에 배에서 먹는 음식은 당연히 사서 먹는 것으로 생각했습니다.뱃삯도 겨우 마련한 그였기에 주머니 사정은 어렵기만 했습니다.그래서 식사시간이 되면 주린 배를 쥐어 잡고, 다른
이진우 발행인   2019-11-04
[모닝편지] 그러면 언제 이혼해?
부부싸움이 격해지고 이혼하자고 언성이 높더니급기야 갈라서기로 했다.이를 지켜보던 8살 아들이 하는 말"이혼하더라도 자전거는 사주고 이혼하지!"(이 아이에게 가장 시급한 것은, 자전거였다^^)이 가정, 지금은?
이진우 발행인   2019-10-08
[모닝편지] 당신이 이런 사람이 된다면..
내일을 이야기하는 사람과 만나라반드시 성공할 것이다.자라는 식물과 대화하는 사람과 만나라사랑이 많은 사람이 될 것이다.확신에 찬 말을 하는 사람과 만나라기준 잡힌 인생을 살 것이다.부지런히 일하는 사람과 만나라풍요롭게 살아갈 것이다.살아있음에 감사하는
이진우 발행인   2019-10-04
[모닝편지] 세상은 좋은 사람들이 많습니다.
'종이 좀 있수?' 아주머니께서 사무실로 들어서신 건 오전나절이었습니다. '오늘은 얼마 안 되네요.' 불과 사흘 전에 왔다 가신 아주머니였기에 드릴 종이는 별로 많지 않았습니다. 종이를 끈으로 묶던 아주머니께선 느닷없이 고무장갑을 찾았습니다.화장실 청
이진우 발행인   2019-09-14
[모닝편지] 목련꽃 전설
옛날 옛날 아주 먼 옛날,하늘나라에 사는 공주가 어느 날 우연히 북쪽에 있는 바닷가에 놀러 갔다가 그곳의 바다지기를 보고는그만 사랑을 하게 되었습니다.사랑의 열병에 빠져들어 자나 깨나그리운 임 생각뿐이니 하늘나라 공주는 북쪽 바닷가만 바라보며 바다지기
이진우 발행인   2019-09-02
[모닝편지] 들으면 들을수록 고마운 말
잘 지냈니??잘 지냈느냐고 안부전화 물어오는 전화는하루종일 분주했던 내 마음에커다란 기쁜 주머니를 달아주는 말입니다. 고마워!!조용히 던진 말한마디는가슴 저 기픈곳까지 말갛게 씻어주는샘물과 같은 말입니다. 수고했어!!!격려해주는 당신의 한마디는 그냥
이진우 발행인   2019-06-15
[모닝편지] 세상에서 살았다는 것은 행복이었습니다.
“내 삶은 때론 불행했고, 때론 행복했습니다삶이 한낱 꿈에 불과하다지만그럼에도 살아서 좋았습니다새벽에 쨍한 차가운 공기꽃이 피기 전 부는 달큰한 바람해 질 무렵 우러나는 노을의 냄새어느 하루 눈부시지 않은 날이 없었습니다지금 삶이 힘든 당신이 세상에
이진우 발행인   2019-06-08
[모닝편지] 내가 자랑할 것은
“내세울 거 없는 저에게도 자랑할 만한 게 있다면그것은 제 아들의 아버지라는 것입니다.”-영화 ‘어바웃 타임’ 중에서
이진우 발행인   2019-05-19
[모닝편지] 부부는 닮는다.
과학자들의 연구 결과실제로 부부는 오래 살수록 닮는 것으로 나타났다.이는 부부의 성격이 갈수록 비슷해지기 때문이다.과학자들은 실험을 위해서로 각기 다른 남녀 11명에게 부부 160쌍의사진을 뒤섞은 뒤 인상이 닮은 남녀들을 고르도록 했다.이 결과 서로
이진우 발행인   2019-05-17
[모닝편지] 119가 몇 번이야?
어느 한 가정집에 불이 났다놀란 아버지가 당황한 나머지,“야야~~ 119가 몇 번이야?” 하고 소리치자,옆에 있던 외삼촌이 소리쳤다“매형! 이럴 때일수록 침착하세요!114에 전화해서 물어봅시다”
이진우 발행인   2019-05-03
[모닝편지] 말(言)
말(言)은우리의 마음과 마음을 이어주는다리 역할을 합니다. 정다운 인사 한마디가하루를 멋지게 열어주지요.우리는 서로를 행복하게 해주는 말을해야 합니다. 짧지만 이런 한마디 말이우리를 행복하게 하지요. "사랑해.""고마워.""미안해.""잘했어.""넌 항
이진우 발행인   2019-03-14
 1 | 2 | 3 | 4 | 5 | 6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37122) 경북 상주시 사벌면 두릉리 303번지  |  대표전화 : 054)531-9385  |  팩스 : 0505-365-6367
등록번호 : 경북, 아00295  |   변경 등록일 : 2014년 6월 12일  |  종,간별 : 인터넷신문  |  발행인/청소년보호책임자 : 국제구호기구 이진우
편집인 : 양지혜   |   창간일자 : 2014년 1월 27일
Copyright © 2020 국제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